검색

곡성군,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6월까지 연장

트랙터 7만원→3만5천원, 굴삭기 9만원→4만5천원, 스키로더 11만원→5만5천원

가 -가 +

강규호 기자
기사입력 2021-01-08

곡성군이 지난해 12월 말까지 진행하기로 했던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을 올해 6월 30일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 곡성군,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6월까지 연장  © 곡성군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농작업 인력난 가중을 해소하고자 곡성군은 지난해 4월 1일부터 농기계 임대료 감면을 추진했다.(트랙터 7만원→3만5천원, 굴삭기 9만원→4만5천원, 스키로더 11만원→5만5천원)

 

농가의 반응은 매우 긍정적이었다. 실제로 지난해 4월부터 12월까지 9개월 간 이용실적을 분석한 결과 5천 4백만원 가량의 감면 효과가 나타났다.

 

임대료 감면은 당초 2020년 12월 31일까지가 예정이었다. 하지만 코로나19 기세가 꺽이지 않고 어려움이 계속되자 임대료 감면을 연장하기로 한 것이다.

 

올해부터는 카드 결제(농협, 하나, 신한, 국민, BC, 삼성, 현대, 롯데카드)도 가능하다. 과거 계좌이체만 가능한 것에 비해 농업인들의 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곡성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다수의 농업인들이 사용하는 만큼 임대농기계 반납 시 반납시간을 준수하고, 세척해 반납하는 임대절차를 잘 지켜 다음 임대자에게 피해가 가는 일이 없도록 협조해 달라”라고 전했다. 또한 "농번기철을 앞두고 농기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농기계 안전이용 교육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한국농업인신문. All rights reserved.